• 최종편집 2021-06-15(화)
 

jdc빌딩.jpg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농업인들에게 친환경 농자재 등의 지원을 통해 토양 및 수질환경 보전과 더불어 농가 경영안정에 기여하고자 ‘2021년 JDC 토양생태환경 보전 협력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JDC와 제주특별자치도(도지사 원희룡),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강승표)간 업무협약을 통해 협력사업으로 추진되며, 총사업비 6,080백만원 중 JDC가 4,500백만원을 지원하고, 제주도 농어촌진흥기금에서 1,503백만원, 자부담 77백만원이 투입된다. 


사업 주요내용은 △유기질 비료 지원 △GCM약제지원 △녹비종자지원 △미생물 공급지원 등 친환경 농자재 지원사업과 △ 밭작물 토양생태환경 보전사업이 추진되며 총 5개 세부사업으로 구성된다. 


JDC 문대림 이사장은“지속가능한 국제자유도시 성장기반 마련을 위해서는 제주 청정 1차 산업의 근원인 토양 및 수질환경 보전이 매우 중요하며, 본 사업을 통해 친환경 농업 실천 및 지속가능한 농업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제주특별자치도, 농협제주지역본부와 함께 협력하여 코로나 19 등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도내 농가 경영안정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553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JDC, 지속가능 환경 조성 위해 45억원 투입한다..친환경 농자재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