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8(수)
 
  • 2024 제주 청년정책 시행계획안 및 도 위원회 청년 참여 관련 심의 등

jrs.jpeg

 

제주특별자치도는 30일 오전 10시 도 본청 삼다홀에서 ‘2024년도 제1차 청년정책조정위원회의’를 열고 올해 제주 청년정책시행계획안 등 주요 안건을 심의했다.


이번 회의는 올해 청년정책 시행계획의 수립에 관한 사항 심의․조정, 지난해 시행계획의 추진실적 점검․평가, 제주 청년정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회의는 △2024년도 청년정책 주요사항 보고(① 제주청년보장제 첫걸음 ‘청년이어드림’ 본격 추진 ②청년 참여기구(원탁회의․주권회의) 운영현황 및 계획 ③제주청년센터 운영 현황 및 향후방향) △ 심의안건 처리(① 2024 제주 청년정책 시행계획안 ②도 모든 위원회 중 청년위원 의무위촉 제외 위원회 선정안) △제주 청년정책 활성화 방안 등 기타 의견 수렴 순으로 진행됐다.


제주도는 이날 회의에서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하는 ‘청년이어드림’ 지원사업을 통해 모든 청년이 빠짐없이 정책 혜택을 보장받도록 제주청년보장제를 안정적으로 추진하고, ‘청년참여기구’ 운영 내실화로 제주청년들이 실질적이고 실효성 있는 정책참여로 청년주권을 실현해 나가는 한편, 청년보장제 추진 핵심지원기관으로 제주청년센터의 역할 강화 계획 등을 보고했다.


제주도는 올해 ‘제주 청년정책 시행계획’에 따라 5개 분야 97개 사업에 927억 원을 투입한다.


‘청년세대의 꿈과 희망 실현 「제주 청년보장제」 안정화 추진’을 전략 목표로 설정했으며, 신성장-청년인재 플러스 사업및 청년이어드림 지원금 사업 등 12개 신규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국정과제인 ‘청년참여 위원회 확대’에 발맞춰 제주지역에서도 제주도 산하 369개 위원회 중 287개(77.7%) 위원회의 정책결정 과정에 청년이 참여한다. 이는 청년기본법 개정 전인 지난해 청년이 참여한 도 위원회 73개소 대비 약 4배 가량 확대된 것이다.


김성중 제주도 행정부지사는 “청년정책조정위원회는 다양한 정책들이 청년들에게 전해지기 전 검토 및 심의, 조정하는 역할을 담당한다”며 “제주청년의 삶을 보장하고 모든 청년이 빠짐없이 행복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면서 청년정책조정위원들의 제언을 반영해 체감도 높은 정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4년도 제1차 청년정책조정위원회의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